기사리스트

주요뉴스

[시승기] 테슬라 모델X 100D, 강력한 주행 성능·대규모 적재 공간 ‘가족車로 딱’

[시승기] 테슬라 모델X 100D, 강력한 주행 성능·대규모 적재 공간 ‘가족車로 딱’

2010년대 들어 세계 각국이 환경 규제를 강화하면서 친환경 차량인 전기자동차가 대세로 자리 잡았다.전기자동차 전문기업 미국 테슬라의 순수전기차인 모델 X 100D를 최근 시승했다. 서울 청담동 테슬라코리아 사옥에서 모델 X 100D를 만났지만, 100D 옆에 주차된 차량으로 도어를 열 수 없다. 키홀더를 통해 차량을 5m 정도 앞으로 뺐다. 좁은 주차장에서 유용한 기능이다.100D의 키홀더는 많은 기능을 담고 있다. 가장 기본적인 기능이 차량을 앞뒤로 빼고 차량 도어를 자동으로 개폐하는 것이다. 키홀더를 갖고 차량에 1.5m 정도 거리에서 도어를 자동으로 열 수도 있다. 이어 도어를 열면 자동으로 시동이 걸린다.​테슬라가 전문적인 완성차
[글로벌-Biz 24] “폭스바겐 전기차 전환, LG화학 등 韓 배터리 3사가 일등공신”

[글로벌-Biz 24] “폭스바겐 전기차 전환, LG화학 등 韓 배터리 3사가 일등공신”

LG화학을 필두로 한 국내 배터리업계 3사가 독일 완성차업체 폭스바겐의 전기자동차 전환 움직임의 일등공신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로이터통신 등은 지난 24일(현지시각) 2025년까지 연간 300만대의 전기자동차 전환 계획을 밝힌 폭스바겐그룹은 시장의 우려에도 몇 년 안에 생산량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며 그 일등공신은 LG화학, 삼성SDI, SK이노베이션 등 한국 배터리 제조업체들이라고 보도했다. 이 보도에 따르면, 폭스바겐그룹은 폭스바겐, 아우디, 포르쉐 등 그룹 내 모든 완성차 브랜드가 오는 2025년까지 연간 300만대의 전기자동차를 생산하기로 하고, 한국의 LG화학, 삼성SDI, SK이노베이션, 중국 CATL 등 아시아 배터리 제조업체와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브랜드, 올해 자사 흑자 ‘쌍끌이’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브랜드, 올해 자사 흑자 ‘쌍끌이’

쌍용자동차(대표이서 예병태)의 국내 유일의 스포츠유틸리티트럭(SUV)인 렉스턴스포츠가 올해 자사의 흑자 전환을 견인한다. 지난해와 올해 초 각각 선보인 렉스턴 스포츠와 렉스턴 스포츠 칸이 고객몰이에 성공하면서 이 같은 전망이 힘을 받고 있다. 26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렉스턴 스포츠는 모두 4만1717대가 팔리면서 자사 전체 판매의 38.2%를 차지했다. 종전 코란도 스포츠를 대신해 티볼리(4만3897대)와 함께 빠르게 자사의 인기 모델로 자리한 것이다. 이로 인해 쌍용차는 지난해 내수에서 모두 10만9140대를 팔아 전년보다 2.3%(2463대) 급성장했다. 지난해 국산차의 내수 성장세는 -0.5%로 집계됐다. 올초
[김필수 교수가 말하는 자동차 이슈] “車 업계, 합종연횡 속도…政 의지 중요”

[김필수 교수가 말하는 자동차 이슈] “車 업계, 합종연횡 속도…政 의지 중요”

​최근 피아트크라이슬러그룹(FCA)이가 프랑스 르노그룹 인수를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르노의 반대로 무산됐다.지난 130년의 완성차 역사에서 완성차 업체들은 필요해 의해서 자의적으로, 때로는 강제에 의한 합병 등이 빈번하게 이뤄졌다. 김필수 교수(김필수 자동차연구소장, 대림대 자동차학과 교수)를 만나 자동차 업계 현재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 자동차의 역사가 다시 시작되고 있는 기분인데요, 3세기에 걸친 내연기관 역사가 본격적으로 무너지기 시작했습니다.▲ 전기자동차와 자율주행자동차다 주도하고, 이를 통한 공유경제가 나타나고 있습니다.일각에서는 CASE를 언급하고 있습니다. CAS는 ‘커넥티드카(Connected)’

시트로엥, 하반기 반전 노린다…신형 C3 에어크로스 상륙

홍 부총리, 수소·전기차 개별소비세 감면 확대 검토

GM 경영진, ‘한국 철수설’ 일축

[글로벌-Biz 24] 현대차, 필리핀에 하이브리드 아이오닉 이어 코나 출시

[글로벌-Biz 24] 현대차, '8년 보증' 내걸고 호주 신차 시장 공략 예정

[글로벌-Biz 24] 현대차, 7월 1일부터 3일까지 스페인 카르타헤나에서 에코 로드쇼

[글로벌-Biz 24] 현대모비스와 손잡은 러시아 얀덱스, 8월 자율주행차 첫 상업 운행

쌍용차 ‘투톱 전략’ 속도…올해 흑자 일군다

수입차 업계, 비수기에 사후서비스 강화 나서

車 업체 해외 영토 확장에 팔 걷어

[글로벌-Biz 24] 현대차,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 글로벌 판매 박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