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속보]  WTO 한-일전 "일본이 잘못했다"  수출규제는 세계질서 파괴

[속보] WTO 한-일전 "일본이 잘못했다" 수출규제는 세계질서 파괴

일본의 대한(對韓) 수출 규제 조치의 문제점을 논의하는 세계무역기구(WTO) 일반이사회가 시작됐다. 일본이 반도체 소재 등 3개 원자재 품목의 대(對) 한국 수출을 규제하는 조치를 발표한 데 이어 한국을 우방국 명단인 화이트(백색) 국가에서 제외하는 방안을 추진하는 데 대한 한국의 규탄이 시작됐다. 한국 대표로 나선 김승호 실장은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가 WTO규정 위반임을 역설했다. 일본에서는 오전에 이하라 준이치(伊原純一) 주제네바 일본대표부 대사가 정부 대표로 참석했다. 애초 일본측 정부 대표로 파견된 야마가미 신고(山上信吾) 외무성 경제국장은 오후 5시께 회의장에 모습을 나타냈다. 야마가미 국장은 "일
[글로벌-이슈 24] 미국·유럽 미디어 “한·일 무역 분쟁 확대는 이를 방관하는 트럼프에도 책임”

[글로벌-이슈 24] 미국·유럽 미디어 “한·일 무역 분쟁 확대는 이를 방관하는 트럼프에도 책임”

일본의 수출관리 엄격화를 둘러싼 한·일 대립에 대해 미국과 유럽 미디어는 양국 간에 묵은 역사문제가 무역으로 비화되었다는 견해를 전했다.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중개역할을 하지 못하는 것이 긴장을 장기화하고 있다는 지적도 있다. 영국 이코노미스트는 20일자에서 ‘역사전’이란 제목으로 이른바 강제징용 소송을 둘러싼 갈등이 근저에 있다고 소개하면서 한국이 메모리반도체의 주요 제조국이라는 점을 들어 일본의 수출규제가 계속되면 세계 공급 망에 영향이 미칠 것이라고 우려했다. 여기에다 중국과 북한이 가세하게 되면 한·일 갈등은 양국의 안보협력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월스트리트 저널(인터넷 판)는 18
[글로벌-Biz 24] IMF 세계경제 성장전망치 3.2%로 하향…미국은 2.6%로 0.3%포인트 상향

[글로벌-Biz 24] IMF 세계경제 성장전망치 3.2%로 하향…미국은 2.6%로 0.3%포인트 상향

국제통화기금(IMF)은 23일(현지시간) 세계경제전망을 수정해 2019년의 성장률 전망치를 3.2%로 4월 시점대비 0.1포인트 하향조정했다. IMF는 3개월마다 전망치를 수정하고 있으며 세계 성장률 하향조정은 4회 연속 이어지고 있다. 한국의 성장률 전망치는 이번에 포함되지 않았다. IMF는 지난 5월 미·중 무역협의가 난항을 겪으면서 양국이 서로의 수입품에 대한 추가관세를 확대한 것은 ‘실수’이며 “무역합의는 어렵고 교섭은 장기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6월 말의 미중 정상회담에서 ‘일시휴전’에 합의하면서 미국의 조기 금리인하 기대로 시장심리는 다소 개선됐지만 2020년도 성장전망치도 기존의 3.6%에서 3.5%로 0.1%포인트 낮췄
[글로벌-Biz 24] 오스카상 수상 영화감독 올리버 스톤, 러시아 푸틴 대통령에게 22살 딸의 대부 요청

[글로벌-Biz 24] 오스카상 수상 영화감독 올리버 스톤, 러시아 푸틴 대통령에게 22살 딸의 대부 요청

오스카상을 수상한 영화감독 올리버 스톤이 러시아 푸틴 대통령에게 22살 난 딸의 대부기 되어 달라고 요청했다고 21일(현지 시간) 인테르팍스 통신 등 러시아 언론이 전했다. 올리버 스톤의 이 같은 요청은 지난달 19일 크렘린에서 푸틴 대통령과 함께한 자리에서 우크라이나에 관한 스톤의 영화에 대해 대화를 나누는 과정에서 나왔다. 스톤이 그 자리에서 우크라이나 정치인 빅토르 메드베주크 자녀들의 대부가 되어준 과정에 대해 묻자 "러시아 정교회의 전통에 따르면 대부 요청을 받으면 거절할 수가 없다"고 푸틴은 답했다. 이에 스톤은 "당신이 내 딸의 대부가 되는 것이 큰 영광이라고 생각했다. 거절할 수 없다면 내 딸의 대

[글로벌-Biz 24] 러시아 야쿠티아항공, 청주발 블라디보스토크행 여객기 창문 균열된 채 비행

[글로벌-Biz 24] 러시아의 얼굴 편집 사진 앱 '페이스앱(FaceApp)', 국가안보와 사생활 침해 우려

[글로벌-이슈 24] 모스크바서 수만 명 대규모시위…시 의회 의원선거 독립후보 등록거부 항의

[글로벌-이슈 24]미국"F-35 터키 판매 중단" vs 러 "터키, 수호이-35 사라"

[글로벌-Biz 24] IMF, 무역전쟁으로 글로벌 경기 둔화 경고

[글로벌-이슈 24] 이란, 제재완화 조건 핵 사찰 추가의정서 비준 제의…미국 측 회의적 반응

[G-Military]영국 공군, 마하 5전투기 개발한다는데 얼마나 빠를까

[글로벌-리서치 24] UNDP “10년 새 2억8,000만 명이 극빈 벗어난 인도는 빈곤 탈출 우등생”

2019년 태풍 이름과 순서 (기상청 공식 명칭) 제5호 다나스(필리핀) → 나리(한국)→ 위파(태국)

[글로벌-이슈 24] 유엔, 회의참석차 방미하는 자리프 이란 외교장관 비자 행동제한 우려표명

[글로벌-이슈 24] FAO, 세계인구 9명 중 1명 영양실조…식량사정 최악 북한은 2명 중 1명 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