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러시아 통신정보당국, 트위터 페이스북에 법령위반 이유 제재 검토

러시아 통신정보당국, 트위터 페이스북에 법령위반 이유 제재 검토

러시아 통신·정보기술·언론감독청(Roskomnadzor)이 21일(현지시간) 트위터와 페이스북(FB)에 대해서 자국의 법령준수 태도에 문제가 있다고 판단, 제재 검토를 표명했다고 인테르팍스 통신 등이 전했다. 러시아에서는 국민의 개인데이터를 보존하기 위해 사용하는 서버는 모두 국내에 설치해야 한다. 국세청은 트위터와 FB가 이 법령을 언제, 어떻게 지키도록 할지 명확히 하지 않았다고 지적하고, 한 달 안에 정보를 제공하지 않을 경우 제재처분을 내리기로 했다. 현시점에서 이 법령을 위반한 경우의 처분은 수천 달러 정도의 벌금이나 온라인서비스 차단에 국한되고 있다. 하지만 지난해 11월 복수의 관계자는 로이터와의 인터뷰에
2018년 전 세계 해외여행객 14억명…목표달성 전망 2년이나 앞당겨

2018년 전 세계 해외여행객 14억명…목표달성 전망 2년이나 앞당겨

유엔 세계관광기구(UNWTO)는 22일 세계에서 지난해 1년간 외국으로 여행한 관광객이 14억 명에 이르면서 2020년에 예상목표를 2년이나 앞당겨 달성했다고 밝혔다. UNWTO는 매년 세계 각국이 받아들인 국제 관광객 수를 발표하고 있다. 지난 2010년 시점에서는 2020년에 14억 명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었다. 그러나 지난해 세계 평균으로 전년대비 6%나 증가하면서 조기달성을 이뤘다. UNWTO는 외국여행이 급증한 배경으로 경제성장의 가속화와 비자발행 절차의 편의성 향상, 낮아진 항공운임 등의 요인을 들었다. 외국여행자의 수용인원은 예년 3.4% 증가하였으나 지난해 중동에서 10%, 아프리카에서 7%나 증가했다. 아시아 태평양, 유
아시아증시 와르르 상하이지수 급락,   IMF 성장률 전망 하향 조정 일파만파

아시아증시 와르르 상하이지수 급락, IMF 성장률 전망 하향 조정 일파만파

아시아증시가 와르르 무너지고 있다. IMF가 성장률 전망을 하향 조정한데 따른 쇼크로 보인다. 아시아 증시하락이 코스피 코스닥 뉴욕증시 다우지수 원달러환율등에 미칠 영향이 주목된다. 세계 경제성장 둔화 우려가 커지면서 아시아증시가 약세이다. 중국 상하이지수는 이시각 현재 1%이상 하락했다. 홍콩 항셍지수도 1 % 이상 내렸다. 대만 자취안 지수는 강보합 마감이다. 일본 닛케이225 지수는 0.4% 가량 내렸고.호주 S&P/ASX200 지수는 0.54 떨어졌다. 한국 코스피 코스닥도 내리고 있다. IMF의 세계 경제성장룰 하향조정과 중국의 GDP 둔화등이 악영향을 주고 있다.글로벌 증시 최대 악재인 경기 우려가 재조명되
국제통화기금(IMF), 올해 세계경제 상장률 전망치 3.5%로 하향 조정

국제통화기금(IMF), 올해 세계경제 상장률 전망치 3.5%로 하향 조정

국제통화기금(IMF)은 21일(현지시간) 세계 전체의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하향 수정한다고 발표했다. 2019년의 성장률을 전년대비 3.5%로, 작년 10월 시점기준 0.2포인트 인하, 2020년에도 0·1포인트 감소한 3·6%로 조정했다. 유럽이나 신흥국의 성장률이 예상보다 부진하다고 판단했다. 유로권의 2019년의 성장률은 0·3%포인트 내린 1.6%로 하향 수정했다. 견인역의 독일을, 자동차 생산의 감소 등으로 0·6%포인트 내린 1·3%로 크게 인하했던 것이 영향을 주었다. 내수가 약하고 장기금리가 다시 상승하고 있는 이탈리아나, 마크롱 정권에 대한 반정부시위가 장기화하고 있는 프랑스의 전망도 인하했다. 신흥국·개도국의 성장률도

NGO 옥스팜 “세계최고 부자 26명이 지구촌인구 절반 총자산 쥐고 있다”

[다보스포럼] 1조원 이상 보유 억만장자 전세계 2208명, 이틀에 한명씩 늘어 … 옥스팜 슈퍼리치 보고서

[김박사 진단] 다보스 포럼 관전 포인트, 올해의 주제= 세계화 4.0 (Globalization)

G20, "세계 경제성장 더디게 하는 구조적 요인은 고령화”

[G-Military]미국은 '전쟁의 제왕'...세계 무기판매 상위 10개사 중 5개사 미국 업체

소형 인공위성 통해 밤하늘에 광고…러시아 신흥기업 플랜 찬반 논란

러시아 중앙은 보유 금 2112t…2018년 약 275t↑

[G-Military]극동지역에서 공중 접촉사고로 추락한 러시아 전폭기 수호이-34는?

IMF 라이스 대변인 “합의 없는 EU탈퇴는 영국경제 최대 단기 리스크”

[글로벌-Biz 24] 페이스북, 의심스러운 러시아 관련 계정 추가 '삭제'

유엔 안보리, 중동 예멘에 75명 규모 감시단 파견 만장일치 결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