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한국 카타르 축구 도하 참사…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경우의 수' 우즈벡 이란 운명의 승부

한국 카타르 축구 도하 참사…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경우의 수' 우즈벡 이란 운명의 승부

한국 축구가 카타르에 무너졌다. 2018 러시아 월드검 최종 예선에서 한국은 카타르에 2 대 3으로 졌다. 러시아 월드컵 본선 진출에도 빨간 불이 켜졌다. 슈틸리케 감독의 경질설까지 나오고 있는 실정이다. 슈틸리케는 한국에 오기 전 카타르에서 감독으로 재직하기도 했다. 카타르는 인구 225만명의 소국이다. 인구 5000만의 한국이 부산보다도 더 작은 도시국가에 무너진 만큼 충격도 크다. 카타르의 면적은 1만1586㎢에 불과하다. 수도는 도하이다. 종족은 아랍인 42%, 파키스탄인 18%, 인도인 18%, 이란인 10% 등으로 되어 있다. 공용어는 아랍어.종교는 이슬람교다. 전 인구의 95% 이상이 이슬람교 신도이다. 국민총생산은 2015년 기준
[속보] 한국 카타르 골 골 골...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순위 흔들,  손흥민 기성용 어디로

[속보] 한국 카타르 골 골 골...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순위 흔들, 손흥민 기성용 어디로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순위한국 카타르 전이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순위에는 영향을 주지 않는다. 한국이 카타르를 이기면 승점 16점으로 3위의 우즈베키스탄과 차이를 더 벌리게 된다. 그래도 한국의 순위는 여전히 2위다. 비길 경우에도 한국은 2위다.카타르는 한국을 이길 경우 중국에 앞서 5위로 올라서지만 본선 진출 가능성은 여전히 희박하다. 현지 도박사들은 한국의 승리에 베팅을 하고 있다.2-0에 가장 많은 베팅에 몰려있다.손흥민 기성용의 선전이 기대된다.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순위 1이란 206208082대한민국134129723우즈베키스탄124046604시리아822323-15중국 512437-46카타르411538-5
네팔 청소년 '한국행' 인기 확산…이번 주 한국어 시험 7만5천명 응시

네팔 청소년 '한국행' 인기 확산…이번 주 한국어 시험 7만5천명 응시

7만명이 넘는 네팔 구직자들이 10~11일(현지 시각) 주말을 이용해 한국어 시험에 응시한 것으로 나타났다. 네팔 구직자들이 한국에서의 일자리를 얻기 위해서는 고용허가제(EPS)에 따라 한국어 시험을 통과해야 한다. 이번 시험에는 총 7만5580명이 응시했으며, 토요일에 3만5000명이, 나머지는 일요일 시험을 치른다고 네팔 현지 매체 리퍼블리카(Republica)가 10일 보도했다. 한국에서 일하고자 하는 네팔 구직자들은 먼저 언어 시험에 반드시 합격해야 하며, 이후 한국 인적자원부가 정한 모든 기준을 충족시켜야만 비로소 한국 고용주가 선택하게 될 직업 명부에 등재될 수 있는 자격을 얻는다. 한국 정부는 2018년에 2017년보다 3배
[예멘] 콜레라로 789명 사망…감염자도 10만명 넘어

[예멘] 콜레라로 789명 사망…감염자도 10만명 넘어

내전이 계속되는 예멘이 전쟁보다 더 무서운 콜레라 사태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8일(현지시간) 예멘에서 지난 두 달 동안 10만1820명이 콜레라 감염 증상을 보였으며, 지금까지 789명이 사망했다고 발표했다. 사망자 가운데 15세 미만 어린이가 46 %, 60세 이상인 노인이 33%로 조사됐다. WHO는 지금의 추세대로라면 올 연말까지 콜레라 감염자 수가 25만 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문제는 예멘의 특정지역이 아니라 전 지역이 감염에 노출돼 있다는 데 있다. 예멘 21개 주 가운데 19개 주가 콜레라의 위협에 노출돼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예멘 콜레라 사태가 겉잡을 수 없이 확산되고 있는 것은 정

"단순 동정도 범죄?" 바레인·UAE, “카타르에 동정은 범죄” 규정

미군 주도 국제동맹군, 시리아 정부 무인항공기 격추

S&P, ‘외교 위기’ 카타르 신용등급 하향 조정… AA → AA-로

이란 국회·호메이니 묘서 동시다발 총격… 인질극 대치 중

카타르 단교 사태, 배후는 러시아?… CNN “가짜뉴스로 美동맹국 분열 노려”

중동 4개국, 카타르와 단교… 이란 적대정책 비판·테러 조직 지원 비난

아프간 카불 자폭테러 80명 사망… 美·日 국적자 부상

바그다드 차량 폭탄 테러… ‘라마단’ 기간에 인파 몰리며 50여명 사상

트럼프 반이민 대상국 소말리아서 한국 어선 연락 두절… 청해부대 출동

美항소법원도 ‘반이민 수정행정명령’ 제동… 트럼프 “대법원 갈 것”

OPEC, 추가 감산·기간 연장할까… 美셰일오일 증산에 감산 효과 미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