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글로벌-Biz 24]국제유가 왜 이러나...나흘째 상승 WTI 2.2% 급등

[글로벌-Biz 24]국제유가 왜 이러나...나흘째 상승 WTI 2.2% 급등

국제유가가 나흘째 상승세를 이어갔다. 15일(현지시각) 선물시장인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국산 원유의 기준유인 서부 텍사스산원유(WTI) 3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배럴당 2.2%(1.18달러) 오른 배럴당 55.59달러에 장을 마감했다.영국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4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19분 현재 배럴당 2.6%(1.68달러) 뛴 66.33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WTI와 브렌트유 모두 지난해 11월 19일 이후 최고 수준이다. 이번 한 주 WTI 가격은 5.4%, 브렌트유 가격은 6.7% 상승했다.감산 효과가 유가를 끌어올렸다. 산유국 카르텔인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지난해 12월 약속한 감산 약속을 충실히 이행하고 있고, 최대 원유 수출국인 사우디아라비
[글로벌-Biz 24]美셰일원유 증가, 베네수엘라 제재 상쇄...국제에너지기구진단

[글로벌-Biz 24]美셰일원유 증가, 베네수엘라 제재 상쇄...국제에너지기구진단

미국 셰일원유 생산 증가가 미국의 베네수엘라 국영 석유회사 PDVSA제재의 충격을 완화할 것이라고 국제에너지구기구(IEA)가 13일(현지시각) 밝혔다. IEA는 올해 석유수출구기구(OPEC) 원유수요 전망을 낮췄지만 올해 연간 원유수요는 하루평균 140만 배럴이 될 것이라는 기존 전망은 유지했다.IEA는 이날 발간한 월간 보고서에서 미국이 올해 세계 최대 산유국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IEA는 미국의 산유량은 올해 152만 배럴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고 미국은 올해 산유량은 하루평균 1700만배럴로 세계 최대 산유국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이 전망치는 종전 전망치에 비해 하루 20만 배럴 증가한 것으로 이는 지난해 4분기 예상보다 많은
유엔 세계식량계획, 예멘 최전방 지역 저장고 보관 식량 부패 우려

유엔 세계식량계획, 예멘 최전방 지역 저장고 보관 식량 부패 우려

유엔은 11일(현지시간) 예멘 내전 최전방에 있는 저장고에 보관돼 있는 지원식량이 부패할 우려가 있으며, 수백만 명의 예멘 시민들이 생명유지에 필요한 식량을 구하지 못하는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고 경고를 했다. 서부 항구도시 호데이다에 위치한 제분소의 저장고에는 수백만 명이 한 달 먹고살 만한 곡식이 보관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지원단체들은 몇 달째 이 저장고에 들어가지 못하고 있다. 유엔 세계식량계획(WFP) 대표 및 예멘 유엔담당 특사는 공동성명을 내고 WFP는 370만 명에게 한 달 치의 식량을 제공할 만한 곡물을 이 제분소에 보관하고 있는데 반정부 무장조직 때문에 5개월 동안 출입이 되지 않아 부패할 우려가
로하니 이란 이슬람혁명 40주년 연설 "미국에 맞서 미사일 프로그램 계속 진행"

로하니 이란 이슬람혁명 40주년 연설 "미국에 맞서 미사일 프로그램 계속 진행"

이란의 로하니 대통령(사진)은 이란이슬람 혁명 40주년을 맞아 11일(현지시간) 수도 테헤란에 있는 아자디 광장에서 수만 명의 군중 앞에서의 연설에서 군을 계속 강화하고 미사일 개발 프로그램을 진행하겠다고 밝히면서 미국의 압박과 제재에 굴복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에 맞서 미국의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이란에 대한 경제제재를 재개하면서 이란 군을 견제하고 있다. 로하니 대통령은 “오늘날 우리는 심리적 경제적 전쟁의 표적이 되고 있다”고 지적하고 “서로가 도움을 줌으로써 미국을 상대로 승리를 거둘 것”이라고 말했다. 식전에는 많은 사람들이 참가해 이란의 국기를 흔들거나 코란의 구절을 암송하면서 혁명의 슬로건

[글로벌-Biz 24] 현대차, 파키스탄 라호르의 엠포리엄 몰에 파키스탄 최초로 '디지털 카 쇼룸' 론칭

[글로벌-Biz 24] 한국 폐기물 에너지 전문업체 JST, 이집트 정부와 고형 폐기물을 전력으로 만드는 폐기물 재활용 공장 설립 협약 맺어

[글로벌Biz 24]유럽 탄도미사일 개발 중단 압력에 이란 지하 미사일 생산공장 공개

미 하릴자드 대표 “아프간 평화합의 7월대선 전 바람직…탈레반 아직 불신 ”

[글로벌-Biz 24] GS건설, 중동 최고 권위 'MEED'지 선정 건설대상 후보 올라

[글로벌-Biz 24] 카타르 vs UAE, 영공침해 상호비난 '긴장고조' …美 '타격', 이란엔 '득(得)'

[글로벌 Biz-24] 대우조선해양 수주 VLCC, 오만 OSC 선단 확대 주역 맡는다

'못 말리는 이란' 사거리 1,350km 넘는 신형미사일 발사로 혁명40주년 자축

[글로벌-Biz 24] 중동·아프리카 국가들 이스라엘과 관계개선 움직임 확산

사우디, 왕세자 주도 반부패 수사 종결…부동산 등 117조 원 회수 '남 다른 스케일'

[글로벌-Biz 24] 사우디 왕세자, 480조 규모 '인프라+산업발전' 새 전략 준비 中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