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英 메이 총리, EU 이탈파 지도자 지지 '얻어'

英 메이 총리, EU 이탈파 지도자 지지 '얻어'

메이 영국 총리는 16일(현지 시간) 유럽연합(EU)과의 사이에 합의된 브렉시트 협정 초안을 둘러싸고 이탈 추진파 지도자들에 의한 지지를 받아냈다고 발표했다. 행정부 내에서 이탈 추진파로 알려진 마이클 고브 영국 환경·식량·농촌·지역담당 장관을 비롯해 리암 폭스 영국 국제무역장관 역시 메이 총리에 대한 지지를 표명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고브 장관은 "올바른 합의 체결에 주력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영국 국민들에 있어 매우 중요한 분야에서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보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보수당 내에서 메이 당수의 불신임 투표를 요구하는 움직임에 대해서도 긍정적인 전망이 이어졌다. 데
佛, 내년 다빈치 서거 500주년 루브르 특별전에 차질 …伊정부, 루브르 박물관에 작품 대여 제동

佛, 내년 다빈치 서거 500주년 루브르 특별전에 차질 …伊정부, 루브르 박물관에 작품 대여 제동

프랑스가 내년에 준비 중인 다빈치 서거 500주년 특별전에 차질을 빚게 됐다. 이탈리아 정부가 르네상스 시대 화가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주요 작품을 프랑스 루브르 박물관에 대여하는 것에 제동을 걸었다. 이탈리아 문화부는 17일(현지 시간) 지난 정부가 다빈치의 작품을 루브르 박물관에 대여하기로 한 결정을 재검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루브르 박물관은 내년 다빈치 서거 500주년을 기념해 내년 9월에 다 빈치의 회화 걸작들을 한 자리에 모은 특별전을 기획해 왔다. 루브르 박물관은 다빈치의 최대의 걸작으로 꼽히는 '모나리자'를 소장하고 있다. 루브르 박물관은 내년 전시를 위해 다빈치의 주요 그림 다수를 소장하
佛유류세 인상 항의시위로 1명 사망·227명 부상

佛유류세 인상 항의시위로 1명 사망·227명 부상

유류세 대폭인상에 격분한 프랑스 시위대가 17일(현지 시간) 샹젤리제 거리와 파리 콩코르드 광장 등 전역에서 시위를 벌이면서 이를 진압하는 과정에서 시위자 1명이 사망하고 227명이 부상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프랑스 내무부에 따르면 이날 시위는 전국 2000여개 장소에서 28만3000명이 참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대부분은 평화적으로 시위를 벌였으나 일부는 과격시위로 경찰과 충돌했다. 특히 파리의 명소 샹젤리제 거리에서는 '노란 자켓'으로 불리는 일단의 시위대가 대통령이 있는 엘리제궁을 향해 행진하던 중 경찰이 행렬을 향해 최루탄을 쏘며 진압했다. 이날 시위대는 "마크롱 사퇴하라!"를 외치며 지지율 하락과 실업률
영국에서도 '구운 귀뚜라미' 판매

영국에서도 '구운 귀뚜라미' 판매

영국의 대형마트에서도 식용 곤충이 판매되기 시작했다.17일(현지시간) 현지 보도에 따르면, 대형마트 세인스버리가 전국 250개 점포에서 판매에 들어간 식용 곤충은 잇 그럽(The Eat Grub)사가 생산한 ‘구운 귀뚜라미’다.세인스버리는 구운 귀뚜라미를 스낵으로 먹거나, 타코스나 샐러드 등에 곁들여 먹으면 좋다며 판매하고 있다. 가격은 한 통에 1.5 파운드(한화 약 2천200원). 생산업체 잇 그럽 측은 “전 세계에서 20억 명이 곤충을 즐기고 있다”면서 귀뚜라미가 소고기나 돼지고기, 닭고기에 비해 단백질을 더 많이 함유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환경친화적이라고 주장했다.영국에서는 온라인 전용 마트인 오카도가 5개월 전부터 식용 곤충

EU, 美 자동차 관세 도입 대비 '대두와 LNG'로 대항 조치 준비

EU, '트럭 배기가스 규제' 첫 통과 …2030년까지 CO₂ 감축 35% 이상

아이오타재단, 하이모빌리티와 협력 …미래형 커넥티드카 기술 공유

獨정부, 5G 인프라 구축에 화웨이 등 중국 기업 제외 검토 …'찬반' 확대

버핏의 '부동산 제국', 세력 확장 …이탈리아 거쳐 중동·일본도 공략

英 식품대기업 '프리미어 푸즈' 다비 CEO 사임 …새로운 전략적 계획 일환?

알리바바, 벨기에 리에쥐를 유럽 물류허브로 조성

[글로벌-Biz 24]스페인 '워렌버핏' 파라메스, 3분기 신규매입한 주식에 삼성물산·SK이노베이션 눈길

소프트뱅크가 키운 '로이반트', 신규 자금 조달서 기업 가치 70억달러 평가

EU, 작년 1460만 리터 와인 수출…'와인 종주국' 프랑스 수출 1위·영국 수입 1위

칩 제조업체 특허 공격 …자동차 산업 정조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