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런정페이 화웨이 회장 "미국에 투자하는 위험을 감수하지 않을 것"

런정페이 화웨이 회장 "미국에 투자하는 위험을 감수하지 않을 것"

"큰 영향은 없지만, 그만큼 양질의 성장은 못 할 것"18일(현지시간) 화웨이의 런정페이 회장이 중국 선전에서 일본 언론 매체들과 기자회견을 통해 미국의 화웨이 견제 움직임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화웨이 창업자 겸 최고경영자인 런 회장은 지난 15일 트럼프 대통령이 안보상 위협이 된다는 이유로 미국 기업의 화웨이와의 거래를 사실상 금지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한 후 처음으로 입장를 밝혔다.런 회장은 "화웨이의 올해 매출 신장이 연간 20%를 넘지 못할 것이라고 말해 어느 정도 실적 악화를 예상했다"며 " 2015년 전부터 미국과 싸워야 한다는 예감을 갖고 조용히 준비해 왔다"고 말해 자사 생산과 미국 밖에서의 조달 능력을 강화해 왔음
[글로벌-Biz 24] 美 화웨이 거래제한에 삼성전자·SK하이닉스 등 亞부품기업 ‘직격탄’

[글로벌-Biz 24] 美 화웨이 거래제한에 삼성전자·SK하이닉스 등 亞부품기업 ‘직격탄’

미국 행정부가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를 거래제한 블랙리스트에 올리면서 삼성전자, SK하이닉스를 포함한 반도체를 중심으로 한 아시아 부품업체에 비상이 걸렸다. 홍콩 언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사우스차이나)는 18일 아소 다로 일본재무상이 전날인 17일 미국의 화웨이 거래제한으로 일본기업과 경제성장에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발언을 인용 보도했다. 이 매체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화웨이의 미국산 기술과 부품의 거래를 봉쇄함으로써 화웨이가 더 이상 부품을 아웃소싱하지 않을 가능성을 언급하면서 화웨이에 의존하는 많은 부품기업에 큰 걱정거리를 안기고 있다고 전했다. 더욱이 미국기업들이 블랙리스트에 오
[글로벌-Biz 24] 중국 화웨이, 미국 제제로 경영위기…미국산 부품의존 통신장비 사업 직격탄

[글로벌-Biz 24] 중국 화웨이, 미국 제제로 경영위기…미국산 부품의존 통신장비 사업 직격탄

중국 통신기기 최대기업인 화웨이기술이 미국 기업과의 거래를 원칙적으로 금지하는 미국의 제재조치로 경영이 뿌리째 흔들리고 있다. 반도체 등 중요부품의 대부분을 미국에 의존하고 있기 때문에 타격은 불가피하다는 관측이다. 지난해 화웨이의 매출액은 7,210억 위안(약 115조원)으로 스마트 폰 등 소비자용 사업이 48%, 네트워크 기기 등 통신사용 사업이 41%인 2개축으로 구성되어 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지난해 부품조달 금액은 700억 달러(약 77조 원)로 그중 110억 달러가 퀄컴과 인텔 등 미국 산이었다. 앞으로 이 부분을 수입할 수 없으므로 대체할 거래처를 찾아야 한다. 화웨이 측도 미 제재를 무시하고 미국산 재고를
[글로벌-Biz 24]포드, 연내 중국서 '링컨' 생산 개시…관세 리스크 회피 목적?

[글로벌-Biz 24]포드, 연내 중국서 '링컨' 생산 개시…관세 리스크 회피 목적?

미국 자동차 업체 포드가 중국에서 고급차 브랜드 '링컨'의 새 모델 생산을 개시한다. 현지의 저렴한 비용을 혜택으로 이용함과 동시에 관세 리스크 회피를 목적으로 연내에 링컨의 콤팩트 SUV '콜세어(Corsair)' 생산에 착수할 계획이다. "중국 시장의 규모와 링컨이 중국 시장에서 얼마나 호의적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는지를 감안하면, 매우 큰 가능성이 열려 있다"고 골드만삭스가 뉴욕에서 개최한 콘퍼런스에서 밥 샹크스(Bob Shanks) 최고재무책임자(CFO)는 말했다. 그는 미국 켄터키 주 루이빌에서 생산하고 있는 '내비게이터(Lincoln Navigator)'를 제외한 모든 링컨의 신모델을 중국에서 생산한다고 밝혔다. 다만, 중국 전용 차량

[글로벌-Biz 24] 美 메인주 '랍스터' 산업 부활…중국서 인기 확대

[글로벌-Biz 24] 中 쇼핑문화, '보물찾기'서 '선택'으로 변화

[중국 증시] 화웨이 쇼크 무덤덤, 상하이지수 상승마감… 코스닥 코스피 폭락 대조적

[글로벌-Biz 24] 中 정부 전기차 보조금 중단 땐 전기차업체 500곳 중 80% 문 닫아

[글로벌-Biz 24] 중국 부동산 버블 '붕괴' 가능성 재연

[글로벌-Biz 24] 중국, 특정 '혁신기술' 분야서 전 세계 선도

[글로벌-Biz 24] 폭스콘 회장, 6월 연례 주총서 후임자 선출 후 '퇴임'

[글로벌-이슈 24] 미·중 무역협상 중국의 저항은 공산당 체제 흔들 ‘불평등조약’우려 때문

[글로벌-Biz 24]중국 茶 생산량, 261만t 기록…전 세계 45% 차지

[속보] 미중 무역전쟁 확전, 중국도 보복관세 미국산 25% 폭탄… 뉴욕증시 다우지수 흔들

[글로벌-Biz 24] 중국, 6월부터 600억 달러 미국상품에 보복관세 무역전쟁 '점입가경'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