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글로벌-Biz 24] "정부보다 회사 신뢰한다" …에델만 신뢰도 조사서 정부 불신 드러나

[글로벌-Biz 24] "정부보다 회사 신뢰한다" …에델만 신뢰도 조사서 정부 불신 드러나

미국의 PR컨설팅 회사 에델만(Edelman)이 세계경제포럼(WEF) 연차 총회(다보스 포럼) 개막에 앞서 발표한 신뢰도 조사 '에델만 트러스트 바로미터'에서 "자신의 회사를 신뢰한다"는 응답이 "자국의 정부를 신뢰한다"는 응답보다 훨씬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에델만의 조사는 27개국 3만3000명 이상을 대상으로 지난해 10월 19일부터 11월 16일까지 실시됐다. 조사 결과 "정치·경제·사회 제도가 자신에게 바람직한 상황에 있다"고 답한 응답자는 약 20%, "무역 마찰이 자신의 회사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자신의 일자리가 위협을 받고 있다"고 답한 사람은 전체의 60%에 육박했다. 또한 "자신의 회사를 신뢰하고 있다"는 응답자는
지난해 일본땅 밟은 한국관광객 753만9000명...중국에 이어 2위

지난해 일본땅 밟은 한국관광객 753만9000명...중국에 이어 2위

지난해 일본 땅을 밟은 한국인이 총 753만 9000명으로 중국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일본을 찾은 관광객은 지난해 3119만1000명으로 처음으로 3000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일본정부관광국(JNTO)이 최근 발표한 방일 관광객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일본을 찾은 관광객은 263만 2000명으로 전년 동월에 비해 4.4% 증가했다. 또 지난해 한 해 동안 일본을 찾은 사람은 모두 3119만 2000명으로 1년 전과 비교해 8.7% 증가했으며 이는 1964년 이후 가장 많은 것이다.국별 방일객 숫자는 중국이 838먼 100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는 전년대비 13.9% 증가한 것이다.이어 한국인이 753만 9000명으로 전년에 비해 5.6% 늘어
닛산 곤 전 회장 “보석 허용해 준다면 전자발찌 착용도 수용하겠다”

닛산 곤 전 회장 “보석 허용해 준다면 전자발찌 착용도 수용하겠다”

닛산자동차의 카를로스 곤 전 회장(사진)은 20일 자신의 보도담당자를 통해서 “(보석 후도) 일본에 머무를 것이며, 법원이 정당하다고 생각하는 어떠한 보석조건도 존중할 것”이라는 성명을 발표했다. 이와 함께 “스스로의 결백을 증명하기 위해 법원에 출정할 것이며, 내 명예를 지키는 것 이상으로 소중한 것은 없다”고 강조했다. 곤 전 회장 측은 지난 18일 도쿄지법에 재차 보석을 청구하고 있다. 담당자는 도피위험을 제거하기 위해 소지하고 있는 모든 여권(여권)을 제출하고, 자신의 위치정보를 알려주는 전자기기를 발목에 부착하겠다고 약속했다고 전했다.
일본 공무원 정년 65세 연장 없던 일로,  민간 기업인과의 형평성 문제

일본 공무원 정년 65세 연장 없던 일로, 민간 기업인과의 형평성 문제

일본 공무원 정년 65세 연장이 일단 없던 일로 됐다. 민간 기업인과의 형평성 문제가 발목을 잡은 것이다. 일본 정부는 20일 공무원 정년 65세 연장 계획을 보류했다. 현재 60세인 공무원 정년을 65세로 연장하려던 계획을 접은 것이다. 일본 아베 내각은 최근 공무원의 정년을 65세로 늦추면서 급여를 60세 이전의 70% 수준으로 줄이는 국가공무원법 개정을 주친해왔다. 공무원 정년 연장 계획은 그러나 공무원만을 대상으로 하는 것은 민간에 대한 차별이라는 비판이 제기됐다. 퇴직을 늦추는 만큼 신규 채용을 덜하게 돼 젊은층의 기회가 줄어들 것이라는 지적도 일었다. 자민당은 공무원 정년 연장이 여론의 역풍으 받다 4월 통일지방선거와

한은 "글로벌 경제 ,노딜 브렉시트 불확실성·미중 무역협상 영향 받을 것"

도요타-파나소닉, 2020년 전기차용 배터리 공동생산

일본 정부, 구글 애플 등 다국적 IT기업에도 ‘통신비밀 보호법’ 적용방침

[글로벌-Biz24] 르노, 곤 CEO 후임 찾기 돌입…이익 보전과 르노-닛산 연합 강화 염두에

[글로벌-Biz24] 닛산, 美 미시시피 공장 계약직 700명 감원…밴과 픽업트럭 판매 부진이 원인

[글로벌-Biz24] 일본담배산업(JT), 고온가열형 시장 진출 …필립모리스 '아이코스' 맹추격

[글로벌-Biz24] 히타치, '3조 프로젝트' 영국 원전 건설서 손 뗀다

[글로벌-Biz 24] 일본 휴대전화 이용자 80% 요금 불만…적정요금 4천엔 미만

카를로스 곤 닛산 전 회장 변호인 측 법원의 보석 기각에 불복 준항고 제기

일본 가고시마 폭발 분화 , 화산재 와르르 지진 쓰나미 우려

[글로벌-Biz 24] 카를로스 곤 르노 회장 해임에 프랑스 정부 직접 나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