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속보] 베트남 국가주석  '쩐 다이 꽝' 사망  향년 61세

[속보] 베트남 국가주석 '쩐 다이 꽝' 사망 향년 61세

베트남 국가주석이 타계했다. 베트남에서 국가주석은 공산당 서기장에 이어 권력순위 2위이다. 베트남 정부는 한국시간 21일 쩐 다이 꽝 국가주석이 하노이 군 중앙병원에서 별세했다고 발표했다. 사망시각은 21일 오전 10시 5분이다. 베트남 정부는 쩐 다이 꽝 국가주석의 사망 원인은 병환이라고 밝혔다. 그동안 베트남정가에는 꽝 주석을 둘러싼 건강 이상설이 현지 정가를 중심으로 돌았다.2017년 8월에는 1개월가량 공식 석상에 나타나지 않아 사망설까지 나돌았다. 꽝 주석은 쯔엉 떤 상 국가주석의 후임으로 2016년 4월 베트남 국가주석에 올랐다.베트남은 권력서열 1위인 당 서기장을 정점으로 국가주석(외교, 국방), 총리(행정), 국
러 캐비어社, '아이폰 Xs' 다이아몬드와 태극문양으로 장식

러 캐비어社, '아이폰 Xs' 다이아몬드와 태극문양으로 장식

러시아의 고급 스마트폰 튜닝 전문 업체 캐비어(Caviar)가 애플의 신형 '아이폰(iPhone) Xs'를 위한 '부적'이라는 디자인의 하우징 컬렉션을 11일(현지 시간) 발표했다. 아이폰 신제품 공개가 초읽기에 들어가면서 세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실제 제품보다 이를 장식할 하우징을 먼저 발표해 캐비어 브랜드에 대한 마케팅 효과를 톡톡히 얻었다는 게 전문가들의 해석이다. 초승달과 별을 장식한 태극 문양의 바디는 28개의 다이아몬드로 장식되어 '음양'이라는 이름이 붙여졌으며, 천연 가죽을 걸친 '드림캐처'는 0.24캐럿의 다이아몬드로 장식되어 컬렉션에서 가장 고가로 책정됐다. 가격은 단말기 가격을 제외하고 39만9000루블
잘나가던 인도경제 덜커덩,  루피화 환율 · 증시 와르르…  아르헨티나· 브라질 발 신흥국 위기 아시아 확산

잘나가던 인도경제 덜커덩, 루피화 환율 · 증시 와르르… 아르헨티나· 브라질 발 신흥국 위기 아시아 확산

한동안 잘 나가던 인도 경제에 급제동이 걸렸다.12일 인도 외환시장에 따르면 인도 루피아 환율은 이날 달러당 72.90루피까지 올랐다.이는 인도 역사상 가장 높은 환율이다. 달러당 환율이 사상 최고로 높아졌다는 것은 인도 루피화 통화가치가 사상 최저로 떨어졌다는 것이다. 인도 루피화 통화 가치가 떨어지는 것은 신흥국 금융 불안과 원유가격 상승 등의 악재가 겹쳤기 때문으로 보인다. 특히 아르헨티나와 브라질에서 시작된 신흥국 환율 급등 현상이 아시아 쪽으로 확산되는 듯한 조짐까지 비치고 있다. 인도 루피환율은 올 초까지만 해도 달러당 63∼64루피선을 오갔으나 이후 15% 이상 통화가치가 떨어졌다. 루피화 가치 하락 폭이
日 AI솔루션 제공업체 애니마인드, 필리핀 마닐라에 13번째 거점 확보

日 AI솔루션 제공업체 애니마인드, 필리핀 마닐라에 13번째 거점 확보

인공지능(AI)을 활용한 광고, 마케팅과 인적 자원 산업 분야를 다루는 AI솔루션 제공 업체인 일본 애니마인드그룹(AnyMind Group)이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 13번째 지점을 설립한다고 지난 주말 발표했다.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애니마인드는 설립한 지 불과 29개월 만에 아시아 11개국으로 지점망을 확대하는 등 다국적 기업으로 급성장하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마련하는 마닐라 거점을 지휘하기 위해 베트남 지사장인 푸옹 응우옌(Phuong Nguyen)을 임명해 향후 베트남과 필리핀 사업을 총괄하도록 했다. 소고 고스케(十河宏輔) 애니마인드그룹 창업자 겸 CEO는 "그동안 우리는 원격으로 시장의 성장과 잠재력을 경험하면서 현지 입지

워싱턴 상급법원, 삼성·LG 등 'CRT 가격 담합' 4000만달러 배상 판결

태풍 제비 일본 상륙…도요타·혼다·샤프·미쓰비시 등 조업 중단

자연광에서 다가가기만해도 얼굴 인식 OK…지케이테코·씨앤비텍, AI 적용 신개념 얼굴인식 모듈 출시

[속보] 신흥국 환율 붕괴 도미노, 이번에는 인도네시아 21년 최저 폭락 …아르헨 브라질 터키 환율 위기 확산 조짐

中 돼지콜레라, 5개省 확대…추석 앞두고 '돼지가격' 폭등

핀에어, 내년 여름 홍콩·일본 등 주요 아시아 노선 증편

알리페이, 올여름 휴가기간 해외 결제액 2.6배 증가…한국 3위 차지

뉴질랜드도 비닐봉지 규제 시작…EU 순환경제에 합류하는 세계

"미국 상대하는 일 절대 없을 것"... 이란 최고지도자 핵합의 탈퇴 가능성도 시사

[글로벌-Biz 24]"현지 시장 대응력 강화"…삼성·MS, 인도 델리공과대 러브콜

미얀마서 폭우에 댐 배수로 붕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