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왜 사이비 종교에 빠져드나?…합리적인 理性만으로는 설명할 수 없어

왜 사이비 종교에 빠져드나?…합리적인 理性만으로는 설명할 수 없어

최근 한 사이비 종교의 교주가 다수의 여신도를 성폭행한 범죄로 대법원에서 16년 형을 확정받았다. 이와 유사한 사례는 끊이지 않고 일어난다. 10여 년 전 세간을 놀라게 한 또 다른 사이비 종교단체의 교주가 역시 젊은 여신도를 성폭행한 죄로 10년 형을 복역하고 작년에 만기 출소했다. 이 교주는 현재 성범죄를 저지른 사람에게 채우는 전자발찌를 착용하고 있다. 하지만 그는 출소 후에도 다시 자신이 세운 단체로 돌아가 신도들의 환호를 받으며 ‘메시아’라고 자칭하며 교주 행세를 하고 있다. 이와 같은 현상은 비록 남자 교주에게 한정된 것은 아니다. 신도 수백명을 피지로 보내 강제노역을 시킨 모 사이비 교회의 여자 목사는
한국 가족문화는 가족·부부끼리 '동일한 생각과 가치' 공유해야

한국 가족문화는 가족·부부끼리 '동일한 생각과 가치' 공유해야

최근 전남 영암에서 3시간 동안 베트남 출신 아내를 폭행한 남성이 구속됐다. 이 남성은 아내에게 치킨을 시키라고 했는데 베트남 닭 요리를 했다는 이유로 주먹과 발, 소주병으로 무차별 폭행해 아내는 전치 4주 이상의 상처를 입었다. 경찰청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 5월까지 다문화가정 내 폭력으로 경찰에 검거된 인원은 총 427명으로, 이 가운데 159명은 기소됐고 168명은 가정보호사건으로 송치됐다. 다문화가정 내 폭력으로 검거되는 인원은 최근 몇 년 새 계속 증가하고 있다. 지난 2015년 806명에 그쳤던 이 수치는 2018년 1340명으로 점차 늘어났다. 그러나 가정폭력이나 성폭력을 경험한 이주여성들은 공식적인 검거 수보다 훨씬
조직을 지휘·통솔할 수 있는 힘의 근원은 '공인된 권위'

조직을 지휘·통솔할 수 있는 힘의 근원은 '공인된 권위'

언론 보도로는 SK그룹이 8월 1일부터 임원제도를 바꾸는 파격적인 변화를 꾀했다. 부사장·전무·상무로 구분했던 임원 직급을 하나로 통합하는 게 핵심이다. 이 변화는 기본적으로 수평적 조직문화 정착을 위한 취지다. 혁신안에 따르면 SK그룹 임원 직급은 다음 달 1일부터 본부장, 그룹장 등 직책 중심으로 바뀐다. 호칭 또한 직급이 아닌 직책을 사용한다. A 상무가 아닌 IT 담당 본부장으로 부르는 식이다. 관계자는 이런 혁신적 변화를 꾀하는 이유는 “위계를 강조하는 한국식 기업문화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한 것”이고, “직위가 아닌 역량 중심의 임원 활용 시스템을 통해 조직의 유연성을 확대하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여
부모 학대·지나친 폭행, 한평생 마음의 고통서 벗어날 수 있을까

부모 학대·지나친 폭행, 한평생 마음의 고통서 벗어날 수 있을까

최근 세간에는 고유정이라는 여성의 엽기적인 행각이 초미의 관심을 끌고 있다. 이 여성은 전 남편을 잔혹하게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하고 유기하기까지 하였다. 하지만 또 다른 관심은 이 여성이 과연 현 남편의 아들까지 살해했는지의 여부이다. 2017년 11월 재혼한 고유정과 현 남편은 각각 전 남편과 전 처 사이에서 낳은 5살 동갑내기 아들이 있었다. 그동안 고유정 부부는 청주에서 거주해왔으나 자녀들은 각각 제주도의 친정과 친가에서 조부모 등이 돌봐왔다. 그러다 현 남편의 아들은 고유정 부부와 함께 살기 위해 청주로 온 지 이틀만에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현 남편은 고유정이 살해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경찰과 검찰에서 수

인간관계의 만족도와 質은 '대안'이 있느냐 없느냐에 달렸다

창의적 사고는 갑자기 나타나지 않고, 꾸준한 훈련 통해 개발

창의적 태도, 햇살·비바람·토양·공간 4개 범주와 하위태도로 구성

복제와 확대 재생산으론 후발주자 못 벗어난다

민의 전당 국회 '保革 제로섬 게임' 추태에 실망

'후광효과' 용모가 대인관계 첫인상 좌우한다

"어떡하면 설득 안당하나" 反說得 연구 큰 관심

불안 어떻게 대처하는지 따라 우리 삶의 질 결정

"그 사람 뭐지?" 선입견 의존하는 판단은 오류 범하기 십상

선거때 특정지역서 특정정당 후보 몰표, 집단사고 위험에 빠진 한국

신앙심이란? 종교·교리에 대한 다양한 요인 복합적 내재돼 있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