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헤드라인뉴스

주요뉴스

[프로야구] 시범경기 4일차 광주 마산 대구 대전서… ktvsKIA/LGvs삼성/두산vs롯데/SKvsNC/넥센vs한화

[프로야구] 시범경기 4일차 광주 마산 대구 대전서… ktvsKIA/LGvs삼성/두산vs롯데/SKvsNC/넥센vs한화

2017 한국 프로야구 4일차에 접어든 오늘(17일) 사직, 광주, 마산, 대구, 대전 5개 지역에서 시범경기를 펼친다. 한화 이글스는 어제(16일) 넥센 히어로즈 경기에서 12대1로 완승을 거뒀다. 1회말 1사 강경학은 솔로 홈런을 성공시키며 팀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이어 6회말 김원석이 투런포로 홈런 행진을 이어갔다. 이 날 한화는 홈런 2개, 안타 13개를 날리며 12 득점에 성공했다. 반면, 넥센은 안타 5개로, 1득점에 그쳤다. 4회초 이정후와 고종욱이 안타를 날리며 1사 1,3루 찬스에서 김태완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냈다. NC 다이노스는 SK 와이번스를 7대2로 이겼다. NC는 홈런 2개, 안타 10개, SK는 홈런 1개, 안타 11개를 치며 비슷한 경기력을 펼쳤다. 결과는 7대2로 5점 차이나 났다. 경기 결과는 NC가 7득점, SK가 2득점을 냈다. NC는 3회말 권희동이 솔로 홈런을 시작으로 SK가 1회초 김강민의 홈런포에 화답하며 경기를 이었다. 이후 적시타와 볼넷으로 5점을 추가하며 승리했다. NC는 기회가 왔을 때 놓치지 않고 득점으로 연결시켰다. kt 위즈는 KIA 타이거즈와의 시범경기에서 치열한 접전을 벌인 끝에 8대5를 경기를 마쳤다. kt는 안타 17개를 날리며 선방했다. KIA는 홈런 1개, 안타 14개를 쳐냈다.6회말 KIA 안치홍의 만루홈런을 치며 최선을 다했지만 결국 3점 차이로 졌다. 두산 베어스는 롯데 자이언츠와의 경기에서 치열한 접전 끝에 5대5 무승부로 끝났다. 두산 베어스는 홈런 3개, 안타 9개를 치며 선전했다. 김재환, 오재원 오재일이 홈런을 날리며 경기 주도권을 잡아갔다. 롯데는 안타 9개를 성공시키는데 그쳤지만 이대호 선수는 7회말 볼넷을 성공시키며 무승부로 마쳤다.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는 3대3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LG와 삼성은 안타 6개를 쳐냈다. 시범경기는 3월 26일까지 진행한다.

배우 한채영의 '인간성' 보니… 매니저·지인·동료 연예인들에게 "해도 해도 너무해"

LCC업체 '출혈경쟁' 피해는 소비자 몫?

[정기주총]정몽구 회장, 현대차 사내이사로 재선임

다시 52주 최고치 경신, 코스피 2160선 돌파…외인 10거래일째 순매수랠리

정유라 한국 송환…덴마크 검찰 올보르서 체포한후 76일만에 송환 결정

신동빈의 롯데시네마, 아르바이트생 임금 체불

원달러환율 1120원대로 내려갈까,약달러에 환율하락세

증권사 주총시즌 스타트… CEO·사내이사 선임, 배당 등 '눈길'

국민의당, 오늘 대선 후보 예비경선…6명중 1~3위만 본선 진출

최신뉴스

대한민국 1, 2위 다투는 자타공인 또라이들이 만났네 '치외법권'... 법보다 주먹이 통하는 세상을 향한 통쾌한 액션

대한민국 1, 2위 다투는 자타공인 또라이들이 만났네 '치외법권'... 법보다 주먹이 통하는 세상을 향한 통쾌한 액션

2015년 개봉한 영화 ‘치외법권’이 24일 케이블티브이에서 방송되면서 영화팬들의 시선을 끌고 있다. 신재호 감독 작품으로 임창정 최다니엘이 열연을 펼쳤다. 관람객 평점은 7.21, 기자 평론가는 4.83을 받았다. 대한민국 1, 2위를 다투는 자타공인 또라이들이 만났다. 범인만 봤다 하면 일단 패고 보는 프로파일러 ‘정진’. 여자 꼬시려고 경찰대 수석 졸업한 강력계 형사 ‘유민’. 경찰청장도 포기한 두 또라이 형사가 특수수사본부로 비밀리에 호출된다. 특명!! 또라이는 또라이로 잡아라. 그야말로 골칫덩어리에, 내놓은 자식인 두 형사에게 대한민국 높으신 분들을 뒤에 업고 법 위에 군림하는 최악의 범죄조직 보스
한국바이오젠, 청약증거금 1조917억 원 몰렸다

한국바이오젠, 청약증거금 1조917억 원 몰렸다

한국바이오젠의 공모주 청약에 1조 원이 몰렸다. 상장주관사인 미래에셋대우는 일반투자자들을 대상으로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동안 청약을 받은 결과 청약경쟁률 1019.62 대 1,청약증거금은 약 1조 917억 원을 기록했다고 24일 밝혔다. 총 공모주식수의 20%인 35만6900주에 대해 3억6533만1720주의 청약이 접수됐다. 한국바이오젠은 정밀화학 전문업체로 지난 2001년 3월에 설립됐다. 다목적 실리콘 관련 소재를 개발, 생산한다. 지난해 실적은 매출액 164억 3385만 원, 영업이익 28억7270만 원, 순이익 21억3006만 원을 기록했다. 지난 2017년과 비교해 매출액은 14.1%,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28.0%, 29.8% 늘었다.앞서 지난 17일과 18일

현대重노조, 파업으로 회사에 92억 원 배상해야 할 판

동성제약, 분당서울대병원과 '광역학 치료' 공동연구

포스코, 안전혁신 비상TF 발족해 안전활동 강화

카카오뱅크, 카카오의 주식초과보유 승인 앞두고 악재 직면

KB국민은행, 자영업자·중소기업 지원 정책자금 플랫폼 선보여

많이 본 뉴스